부산아이파크FC

클럽뉴스
Home - 뉴스 - 클럽뉴스

조진호 감독 “포항 상대로 한 수 배우는 자세로 임할 것”

작성일 : 2017-04-18 / 조회 : 676



 

​- 상위 리그 포항 만나는 부산 조진호 감독

- 하위리그 팀 입장에서 부담 없는 경기 펼칠 것

 

부산아이파크가 오는 19일 오후 7시30분 구덕운동장에서 포항스틸러스를 만나 하나은행 FA컵 32강전을 펼친다.

 

양팀은 각 각 챌린지 2위, 클래식 2위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하지만 이번 FA컵 일정으로 인해 주중, 주말 2연전의 강행군을 펼쳐야 하지만 양팀 모두 FA컵, 리그 어느 하나 물러 설 수 없는 상황이다. 

 

객관적 전력은 대한민국의 1부리그인 K리그 클래식에서 상승세를 보이는 포항이 앞선다. 포항은 최근 5경기에서 광주, 강원, 전남, 인천, 대구를 상대로 4승 1무를 기록하고 있으며 평균 2.2 골을 기록해 막강 화력을 선보이고 있다. 특히 포항의 경우 주중 부산전 이후 리그 최강 전북을 상대해야 하는 만큼 체력 안배와 분위기 유지에 많은 고민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반면 경기에 대한 부담감에서는 부산은 여유롭다. 조진호 감독은 지난 수원FC와의 경기 이후 “포항을 상대로는 한 수 배운다는 자세로 임할 것” 이라며 포항전을 대비하는 소감을 전했다. 조 감독의 멘트만으로는 승부에 연연하기 보다는 선수들에게 좋은 경험은 전하겠다는 뉘앙스로 느껴질 수 있다. 올 시즌 승격을 목표로 하고 있는 부산인 만큼 주말 대전과의 리그 경기도 염두해둔 발언으로도 여겨진다.

 

한 수 배우겠다는 부산이지만 부산의 최근 상승세도 만만치 않다. 최근 5경기에서 3승 1무 1패를 기록 중인 부산은 챌린지 리그에서 2위를 기록하고 있다. 

 

FA컵에서는 이변이 속출한다. 지난해에는 챌린지 소속의 부천이 리그 최강 전북을 상대로 승리하며 축구팬들을 놀라게 했다. 그런만큼 두 팀의 승부의 행방은 경기 종료 휘슬이 울릴 때까지 알 수 없을 것으로 보인다.

 



  10승 고지 노리는 부산, 창단 첫 연승 노리는 안산!
- 9승 5무 3패 리그 2위 부산, 경남에 이어 리그 10승 고지 눈앞
- 54일만에 치르는 원정경기, 팀 분위기 재정비의 기회로 삼는다
  부산, 성남에 패하며 무패행진 마감
부산아이파크가 무패행진에 마침표를 찍었다.
  예리한 창 부산, 방패 성남을 상대로 무패 행진 이어...
- 홈 10경기 연속 득점 이어가는 부산, 6경기 무실점 성남의 창과 방패의 대결
- ‘구덕 비어 페스타(G.D.B.F.)’ 진행, 15,000원에 무제한 생맥주 + 경기 관람(성인)
  부산, 부산시 축구협회와 협력 강화를 위한 시간 가져
​-부산아이파크 임직원 일동, 부산시 축구협회 회원들과 친선 축구경기
-상호간의 교류 확대 및 축구 발전을 위한 협력 방안 지속적으로 모색할 것
  부산, 베트남에 한국 축구의 우수성 알리기 앞장선다
-U-20월드컵 베트남 대표 선수 5명을 배출한 PVF, 부산아이파크와 5년째 교류중
-6월 15일부터 30일까지 2주간, 부산아이파크와 함께 하계 전지훈련 진행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Partnership

iPA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