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아이파크FC

클럽뉴스
Home - 뉴스 - 클럽뉴스

부산, 대전과 0 : 0 무승부

작성일 : 2017-08-13 / 조회 : 2226



 

부산은 13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 챌린지' 24라운드 대전과의 경기에서 0-0 무승부를 기록했다.

 

부산은 3-5-2 포메이션을 들고나왔다. 최전방에선 임상협, 최승인이 호흡을 맞췄고, 중원엔 레오, 이재권, 이규성이 배치됐다. 좌우 측면엔 구현준과 김문환이 자리 잡았으며, 수비진영은 김종혁, 정호정, 이청웅이 골문은 김경민이 지켰다.

 

전반 시작과 동시에 레오가 경기의 포문을 열었다. 전반 5분, 레오가 날카로운 유효슈팅을 기록했으나 아쉽게 골로 연결되지 않았다. 이어 이규성이 유효슈팅을 기록했으나 골로 이어지지 않았고, 더 이상의 찬스 없이 전반전이 끝이 났다.

 

주중 FA컵 경기의 여파로 부산 선수들의 몸놀림은 가볍지 않았다. 후반전, 부산은 계속해서 대전의 골문을 노렸으나 번번이 상대 골키퍼의 선방에 막히며 결국 득점 없이 0-0으로 경기가 종료됐다.

 

선두 경남을 추격하기 위해 반드시 승점 3점이 필요했던 부산이기에 오늘 경기의 결과는 아쉬움이 남았다. 부산은 19일에 안산을 홈으로 불러들여 'KEB하나은행 K리그 챌린지' 25라운드 경기를 치른다.

 



  최윤겸 감독과 다시 한번 승격 스토리 쓴다.
부산아이파크가 최윤겸 감독을 선임하며 2018시즌을 준비하기 위한 첫 신호탄을 쐈다.
  안녕 2017, 부산아이파크에게 영원히 기억될 한해
부산아이파크의 2017 시즌이 끝이 났다. 웃음과 눈물 그리고 환희 속에 우리들의 2017년은 끝이 났다.
  부산, FA컵 준우승으로 2017시즌 마무리
부산은 3일(일) 울산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2017 KEB하나은행 FA CUP’ 결승 2차전 울산과의 경기에서 0-0 무승부를 기록했다.
  2017 부산아이파크의 마지막 ‘반전드라마’ 꿈꾼다
- FA컵 1차전, 1대2의 아쉬운 패배, 2골차 승리 필요
- 1차전 후반에 터진 추격 골, 승부는 아직 절반만이 지났을 뿐
  ‘이동준 만회골’ 부산, 승부는 2차전에서
부산은 29일(수) 부산구덕운동장에서 열린 울산과의 ‘2017 KEB하나은행 FA CUP’ 결승 1차전 경기에서 1-2로 패했다.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Partnership

iPA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