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아이파크FC

클럽뉴스
Home - 뉴스 - 클럽뉴스

우승경험 갖춘 알짜 측면 자원 신영준 FA로 영입

작성일 : 2018-01-14 / 조회 : 6249



 

- 스피드 강점 가진 알짜 측면 자원 FA로 확보

- 2011년 슈퍼루키로 데뷔, 2013년 리그 우승 경험 등 즉시 전력감

 

부산아이파크가 강원FC에서 FA 자격을 취득한 신영준을 영입해 측면 공격을 강화한다. 

 

전남 유스출신인 신영준은 광양제철고를 거쳐 호남대, 그리고 내셔널리그 용인시청을 거쳐 2011년 전남에서 프로데뷔했다. 프로 데뷔 3경기만에 데뷔골을 기록한 신영준은 그 해 3골을 기록하며 특급 신예로 능력을 인정받았다. 

 

이후 2013년 포항으로 이적해 포항의 K리그 우승과 FA컵 우승을 경험하기도 했다. 상주에서 군 복무를 마친 신영준은 올해 강원에서 계약기간을 모두 채워 FA자격을 획득한 알짜 자원으로 분류됐다.

 

부산은 신영준의 빠른 발에 주목했다. 측면에서 빠른 발을 활용한 득점뿐만 아니라 골에 결정적인 패스를 이어줄 수 있는 능력을 갖춘 선수다. 부산의 제안을 받은 신영준은 고향팀의 부름에 주저 없이 행선지를 결정했다. 부산은 신영준의 영입을 시작으로 추가로 공격자원의 영입도 이어갈 계획이다.

 

부산에 입단한 신영준은 “고향팀이 불러줘서 너무 감사하게 생각한다. 부모님도 앞으로 경기장에 자주 찾아주실 것 같은데 부모님 앞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 꼭 부산의 승격을 돕고 싶다” 며 소감을 밝혔다.



  부산, 서울과 승강PO 2차전 1-1 무승부
부산아이파크가 FC서울과 비기며 K리그1 승격에 실패했다.
  '호물로 환상골' 부산, 서울과 승강PO 1차전 1-3 패배
180분 중 90분, 운명의 1차전에서 부산아이파크가 FC서울에 아쉽게 패했다.
  부산, 대전에 3-0 완승... 서울과 승강 플레이오프
부산아이파크가 대전시티즌을 꺾고 승강 플레이오프에 진출했다.
  삼진어묵과 함께하는 아이키즈 페스티벌 성료
K리그2 부산아이파크가 ‘삼진어묵과 함께하는 아이키즈 페스티벌’을 성황리에 종료했다.
  K리그2 최다골 고경민, 결정력 앞세워 결혼에도 골인
K리그2에서 최다골을 기록하고 있는 부산아이파크의 고경민 선수가 탁월한 골 결정력을 앞세워 결혼에도 골인했다.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Main Sponsors

Official Sponsors

iPA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