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아이파크FC

클럽뉴스
Home - 뉴스 - 클럽뉴스

U-15 낙동중, 전국소년체육대회 동메달

작성일 : 2018-06-07 / 조회 : 2862


 

 

 

부산아이파크 산하 U-15세 팀인 낙동중학교가 전국소년체육대회 축구 남자 중학부 단체전에서 동메달을 획득했다.

부산아이파크 산하 U-15세 팀인 낙동중학교는 지난달 말 충청북도 충주시에서 펼쳐진 제47회 전국소년체육대회에서 축구 남자 중학부 단체전 4강에서 오산중을 만나 1-2로 패하며 동메달을 획득했다.

낙동중학교는 8강전에서 강원속초중학교를 3-0으로 누르고 축구 남자 중학부 단체전 4강에 올랐다. 4강전에서는 오산중학교를 만나 전반 35분 선제골을 내줬다. 후반 9분 낙동중 박성빈이 득점에 성공해 1-1 동점을 만들었으나 후반 20분 실점해 1-2로 패하며 동메달을 획득했다.

값진 동메달이었다. 낙동중학교는 부산 대표로 전국소년체육대회에 참가, 산하 팀 출범 후 전국소년체육대회 첫 4강 진출이라는 업적을 이뤘다.

낙동중학교 정수진 감독은 “강팀으로 평가받는 울산 현대중학교에 대한 준비를 많이 했다. 현대중에 승리한다면 상대적으로 약한 8강 대진으로 그 여세를 몰아 메달권까지 진입이 가능할 것으로 판단을 했다. 준비한대로 첫 경기를 잘 치르며 4강까지 안착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이어 “소년체전을 준비하며 무엇보다 아이들에게 승리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축구 선수로서의 성장에 초점을 맞추었다. 4강전 역시 아이들의 성장과 더불어 결승 진출이라는 결과까지 만들어 내기 위해 최선을 다했다. 값진 동메달을 따서 기쁘다”는 소감을 전했다. 

 



  노상래-이기형 코치 선임, K리그 최고 코치진 구축
‘원클럽맨’ 조덕제 감독이 K리그 최고 수준의 코치진을 구축하기 위해 노상래, 이기형 코치를 선임해 K리그1 승격에 사활을 걸었다.
  제22대 감독에 레전드 조덕제 선임
부산아이파크가 제22대 감독으로 조덕제 전 대한축구협회 대회위원장을 선임했다.
  부산, 서울과 승강PO 2차전 1-1 무승부
부산아이파크가 FC서울과 비기며 K리그1 승격에 실패했다.
  '호물로 환상골' 부산, 서울과 승강PO 1차전 1-3 패배
180분 중 90분, 운명의 1차전에서 부산아이파크가 FC서울에 아쉽게 패했다.
  부산, 대전에 3-0 완승... 서울과 승강 플레이오프
부산아이파크가 대전시티즌을 꺾고 승강 플레이오프에 진출했다.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Main Sponsors

Official Sponsors

iPA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