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아이파크FC

클럽뉴스
Home - 뉴스 - 클럽뉴스

최윤겸 감독, “더 화끈한 공격 선보일 것”

작성일 : 2018-07-02 / 조회 : 2301


 

 

 

부산아이파크 최윤겸 감독이 다가올 경기에서 더 화끈한 공격력을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부산은 1일 오후 7시 부산아시아드경기장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2 2018 17라운드 대전과의 경기에서 공방전 끝에 3-3 무승부를 거뒀다. 부산은 막판 신영준의 극장골로 값진 승점 1점을 챙겼다.

경기 후 최윤겸 감독은 “3주 동안 열심히 준비했다. 경기 내용도 좋았고, 선수들도 이기기 위해 열심히 뛰었다. 전술적으로 잘 운영을 했다. 보이지 않는 실수들이 있었다. 이것이 3-2까지 몰린 원인이었다”라고 평가했다.

아쉬웠지만 포기하지 않은 선수들에게 박수를 보냈다. 최 감독은 “끝까지 포기하지 않아 칭찬하고 싶다. 이번 계기로 부산이 내용과 공격적으로 더 활발한 부분을 만들겠다. 외인도 준비가 됐으니 오늘보다 더 화끈한 공격 축구를 보여 주겠다”라고 다짐했다.

후반 중반 키쭈와 구상민의 경합 과정에서 페널티 킥이 선언됐다. 두 선수는 박스 바깥에서 경합했지만 비디오판독시스템(VAR) 결과 페널티 킥이었다. 부산 입장에서는 통한의 페널티 킥이었던 셈이다.

그러나 최윤겸 감독은 크게 개의치 않았다. 최 감독에게 페널티 킥 판정을 묻자 “주심들도 고생했다. 번복할 수 없는 일이다. 어떤 형태든 실수가 나올 수 있다. 일부러 그러진 않았을 것이다. 상황에 따라 해석하기 나름일 것이다. 판정이 잘못됐다면 억울한 부분도 있겠지만 결과를 뒤집을 순 없다. 수고했다고 전하고 싶다. 심판에 관해 이야기하고 싶지 않다”고 답했다. 

 



  부산아이파크, 미래 이끌어 갈 신인 황준호, 신창렬, ...
부산아이파크, 미래 이끌어 갈 신인 황준호, 신창렬, 김종철 선수 영입
  부산아이파크, K리그1 포항에서 미드필더 이후권 선수...
부산아이파크, K리그1 포항에서 미드필더 이후권 선수 영입
  신임 대표이사에 안기헌 前 대한축구협회 전무이사 선...
K리그2 부산아이파크의 신임 대표이사에 ‘축구 행정 전문가’ 안기헌 전 대한축구협회 전무이사를 선임했다.
  제14회 대한민국 스포츠산업대상 수상
부산아이파크가 제14회 대한민국 스포츠산업대상에서 우수 프로스포츠단상을 수상했다.
  부산, 3년 연속 '교육메세나탑' 수상... K리그 최고 ...
K리그2 부산아이파크가 3년 연속 교육메세나탑을 수상하며 K리그 최고의 교육기부 구단으로 우뚝 섰다.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Main Sponsors

Official Sponsors

iPA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