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아이파크FC

클럽뉴스
Home - 뉴스 - 클럽뉴스

삼진어묵과 함께하는 아이키즈 페스티벌 성료

작성일 : 2018-11-21 / 조회 : 434


 

 

 

K리그2 부산아이파크가 ‘삼진어묵과 함께하는 아이키즈 페스티벌’을 성황리에 종료했다.

부산아이파크는 지난 11월 18일(일) 오전 9시부터 부산아이파크 클럽하우스 내 천연 잔디 구장과 강서체육공원 하키보조구장에서 약 700여명의 아이키즈 어린이와 학부모가 참여한 ‘삼진어묵과 함께하는 아이키즈 페스티벌’을 성황리에 종료했다. 이번 아이키즈 페스티벌은 스킬 챌린지라는 부제로 페스티벌에 참여한 어린이들이 축구와 좀 더 친숙하게 활동할 수 있는 프로그램들이 추가됐다.

오전 10시부터 최윤겸 감독을 비롯한 선수단 전원이 아이키즈 페스티벌에 참가했다. 이른 아침 시간임에도 웃는 얼굴로 아이키즈 어린이들을 맞이한 선수단은 삼진어묵에서 제공하는 맛있는 어묵바를 먹으며 페스티벌을 시작했다.

2곳으로 나눠서 페스티벌이 진행됐다. 하키경기장에서는 스킬 챌린지가 시작됐다. 행사에 참가한 어린이들은 각자의 운동 능력을 재미나게 측정 받고 참가증서까지 받아 추억을 쌓았다. 프로 선수들이 직접 아이키즈 아이들을 인솔, 스킬챌린지 시범, 경기 시에는 감독 역할까지 하며 즐거운 경험을 쌓았다. 반대편 천연 잔디 구장에서는 미니 축구 경기가 펼쳐졌다. 부산아이파크 선수단이 직접 훈련 하는 천연 잔디 구장에서 즐겁게 뛰어 노는 아이들의 얼굴에는 웃음꽃이 피었다.

오전 9시부터 시작된 행사는 오후 2시에 끝났다. 삼진어묵에서 제공하는 상품권, 아이파크 콘도 숙박권 등의 경품도 푸짐하게 제공해서 모든 참가자들이 즐겁게 페스티벌을 즐길 수 있도록 하는데 초점을 뒀다.

최만희 대표이사는 “축구를 좋아하는 아이들과 우리 선수들이 축구를 매개로 재미난 경험을 쌓을 수 있는 아이키즈 페스티벌을 꾸준히 진행할 수 있어 기쁘다. 이번 회차에는 삼진어묵의 후원으로 더욱 풍성한 행사를 치를 수 있어 감사하다. 부산 지역의 대표적인 어린이 축구 페스티벌로 성장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부산아이파크의 수준 높은 유소년 축구 교육을 받을 수 있는 THE KICK OFF 회원모집은 상시로 진행된다. 5세부터 12세 사이의 어린이를 대상으로 오후 3시부터 오후 7시 사이에 유소년 전문 지도자의 교육을 받게 된다. 부산아이파크 아이키즈와 관련된 회원 가입과 자세한 문의는 부산아이파크 홈페이지(https://www.busanipark.com)와 THE KICK OFF 사무실 (051-941-5252)로 하면 된다. 

 



  부산, 서울과 승강PO 2차전 1-1 무승부
부산아이파크가 FC서울과 비기며 K리그1 승격에 실패했다.
  '호물로 환상골' 부산, 서울과 승강PO 1차전 1-3 패배
180분 중 90분, 운명의 1차전에서 부산아이파크가 FC서울에 아쉽게 패했다.
  부산, 대전에 3-0 완승... 서울과 승강 플레이오프
부산아이파크가 대전시티즌을 꺾고 승강 플레이오프에 진출했다.
  삼진어묵과 함께하는 아이키즈 페스티벌 성료
K리그2 부산아이파크가 ‘삼진어묵과 함께하는 아이키즈 페스티벌’을 성황리에 종료했다.
  K리그2 최다골 고경민, 결정력 앞세워 결혼에도 골인
K리그2에서 최다골을 기록하고 있는 부산아이파크의 고경민 선수가 탁월한 골 결정력을 앞세워 결혼에도 골인했다.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Main Sponsors

Official Sponsors

iPARK